더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호리씨와 미야무라군'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6「세피아」  (5) 2011.06.22
105「외동」  (3) 2011.06.22
104「오빠의 목도리」  (7) 2011.06.22
103「세뱃돈」  (4) 2011.06.22
102「타니하라 형제」  (7) 2011.06.22
101「너한테 숙제」  (7) 2011.06.22
Posted by 비내리는날의커피한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것들 옛날의 타니하라들 보다 질이나쁘네

    진정 오라비가 되어가는 미야무라...훌륭하네.

    2011.06.22 23: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반장

    미야무라군도 참 많이 컸네요....

    2011.06.23 14: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미야무라군의 옛날도

    꽤나 힘들었지 않았나...
    신도군이 있었지만

    2011.06.25 11: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him

    이겨서 어쩌게?

    2011.07.13 18: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ㅁㄴㅇ

    미야무라도 하복 체육복 버려졌다고 하지 않았나
    입지는 않았겠지만

    2011.12.19 17: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에...

    하복이란 말은 안나와 있는걸로 압니다만;;;;; 그리고 중학생 때니까요;;;

    2012.08.10 03: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나그네

    저 목도리.. 회상씬에서 잠시 한컷 나왔던 사와다의 오빠가 하고 있던 목도리 아닌가요? 몇화인지는 모르지만..

    2012.10.29 00: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