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호리씨와 미야무라군' 카테고리의 다른 글

120「식객」  (5) 2011.06.22
119「애매한 태도 - noncommittal」※  (14) 2011.06.22
118「진동」  (4) 2011.06.22
117「패닉」  (5) 2011.06.22
116「잇군」  (3) 2011.06.22
115「세 갈래」  (4) 2011.06.22
Posted by 비내리는날의커피한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야스다 너 임마 빈유가 좋다며 그리고 어디서 요시카와한테 손을 대 왕족의 아내라고 그쪽은

    2011.06.23 00: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반장

    눈물의 호리....

    2011.06.23 16: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잇잇

    앗 앗 뜨뜨뜨뜨뜨
    죄죄송해요 이시카와군!! → 이우라군!!! 아닐까 하고 홈피를 가보니 그대로 이시카와군..

    뭘까요
    발에 묻은건 이우라 아닌가...

    2011.06.26 01: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거참

      야나기가 안경 안 껴서 ㅇㅅㅇ;;

      이우라를 이시카와로 헷갈린 거잖아요 ㅋ

      2011.07.03 09:40 신고 [ ADDR : EDIT/ DEL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