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인 희미하게(仄かに)는 호노카한테 라고 읽을 수도 있습니다.


더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호리씨와 미야무라군' 카테고리의 다른 글

111「데자뷰」  (6) 2011.06.22
110「후각」  (4) 2011.06.22
109「희미하게 어두움」  (7) 2011.06.22
108「왁스」  (3) 2011.06.22
107「알 수 없다니깐」  (6) 2011.06.22
106「세피아」  (5) 2011.06.22
Posted by 비내리는날의커피한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와우와

    미야무라!!! 니 원래의 케릭터로 돌아간거냐앗!!

    2011.06.22 20: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미야무라는 사와다를 어쩌고싶은거야.

    2011.06.23 00: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리테레르

    아 정말 사와다ㅠㅠ 사과하지 않아도 괜찮은데ㅠㅠㅠ

    2011.06.23 02: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반장

    마지막의 표정은 거의 회심의 일격..

    2011.06.23 15: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미야무라

    아..!! 미야무라....ㅋㅋ 진짜...ㅋㅋ 미야무라 너무 재밌네요!!

    2011.06.24 02: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요이츠

    사와다 긔엽긔

    2011.06.26 07: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ㅇㅇ

    미야무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라이토??? 라이토가 보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1.08.15 17: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