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호리씨와 미야무라군'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1「너한테 숙제」  (7) 2011.06.22
100.5「지나가는 길」  (12) 2011.06.22
100「지나가는 길」  (5) 2011.06.22
99「코너 자리」  (3) 2011.06.22
98「아사미」  (10) 2011.06.22
97「비소리는 울려퍼진 채, 안 멈추고」  (14) 2011.06.03
Posted by 비내리는날의커피한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ㅌㅈㅇㄹ

    오랜만인 호리미야
    따뜻한 크리스마스이야기네요
    항상 생각했던거지만
    이번화 중간이야기에서
    나온 신도
    신도와 치카의 이야기를
    자세히 보고싶네요

    2011.06.22 23: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반장

    인기 폭발 미야무라군...

    2011.06.23 14: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신도

    덤부분의 신도라면 아마 미야무라의 저정도 격려라면
    하늘을 뚫을수지 않을까..

    2011.06.25 10: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him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신도랑 치카 궁금해

    2011.07.13 18: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확실히는 모르겠는데

    초반부에서도 미야무라 때문에 츄리닝 차림으로 나온 호리씨 유키같은 여자애가 못알아보지 않나요?
    저런 원숭이같은 애는 아니야 라면서.
    유키 아닌가...

    2011.11.22 00: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