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호리씨와 미야무라군' 카테고리의 다른 글

14「모르는 주제에」  (11) 2011.03.26
13「커트」  (5) 2011.03.26
12「갑작스러운 비」  (6) 2011.03.26
11「소년 이즈미」  (7) 2011.03.26
10「센고쿠 회장과 유쾌한 동료」  (21) 2011.03.26
9「몸 관리 잘해」  (10) 2011.03.26
Posted by 비내리는날의커피한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반장

    발끈하는 호리씨도 참 좋네요...

    2011.03.27 22: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비룡

    토오루 너무 ㅋㅋㅋ 무시당해 ㅋㅋ

    2011.03.29 17: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라임

    어라?이시점의 레미. 레드치킨이랑 사귀는 중 아니던가

    2011.04.15 02: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호리씨...워. 랄까 레미 역시 개떅년이였군요 뭐랄까

    왜 남잔대 토오루한태 더 관심이 가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1.05.25 19: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Munsanism

    뭐 초기라 조금 악역스러운 느낌이 남아있는 아야사키이긴 하지요..

    다만 갈팡질팡하던 마음을 깔끔하게 정리해 줬다는 측면에선 좋게 생각합니다, 네(녹차

    2011.06.03 07: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아이스

    무시당햌ㅋㅋㅋㅋ

    2011.08.06 02: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